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2019-05-20 00:52:41 |
오늘날짜:19-05-20 |
시간:01:24 |

CRW뉴스(기독교복지신문)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목록으로
18-02-08 08:04

교회협, 성추행 사건 진상규명하라는 논평 발표해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목록
우리는 모든 사람은 하나님의 형상대로 지음 받은 하나님의 자녀이며 고귀한 존재임을 믿고 모든 사람의 인권을 지키려는 주님의 사명을 다하고자 한다.

최근 한 검사가 8년 전 당시 검찰의 고위 간부에 의해 성추행 당한 사건을 폭로하였다. 지난 2010년 10월 한 장례식장에서, 당시 법무부의 고위 간부였던 안태근 검사가 현직 검사인 자신을 성추행했다는 것이다. 성추행은 법무부장관 이하 관계자들이 있는 공개된 자리에서 자행되었다.

안태근 검사는 현직 여검사의 ‘허리를 감싸 안고 엉덩이를 쓰다듬는 행위’를 하였다. 더욱 안타까운 점은 그 곳에는 장관과 여러 검사들이 있었음에도 성추행을 누구도 만류하지 않았고 고발하지 않았다는 점이다. 이후 안 검사는 피해자에게 사과하기를 거부하였고 유례없는 사무감사를 하여 피해자를 지방으로 전출시켜 더 큰 불이익을 주었다는 것이다.

이것은 검사 한 사람에 대한 성추행이 아니다. 검찰과 법조계 전체에 대한 추행이다. 우리 사회에서 여성들이 어떤 상황에 처해 있는가를 보여주는 사건이다. 현직 여성 검사가 성추행을 당했을 뿐 아니라, 외면당하고 불이익을 받는다니 경악스러울 뿐이다. 이는 인권의 보루인 검찰과 법조계가 여성들의 성범죄와 피해 여성들의 인권에 얼마나 둔감한가를 보여주는 하나의 사례이다.

교회로서 부끄러운 것은 가해자 안태근이 자신이 회개하고 구원을 받았다고 간증을 했다는 사실이다. 그는 서울의 한 대형교회에서 세례를 받고 ‘공직을 억울하게 그만두었으나 지금은 믿음을 느낀다’며 간증한 바 있다. 그의 거짓 간증은 하나님을 조롱하는 일이며 한국교회를 모독하는 일이다. ‘회개’와 ‘구원’을 면죄부로 둔갑시켜 자신의 허물을 은폐하고 오히려 피해자에게 상처를 주는 것은 더욱 큰 ‘죄’를 짓는 행위일 뿐이다. 안태근은 지금이라도 피해자에게 직접 사죄하며 용서를 구해야 한다.

이번 사건은 전형적인 성추행 사건이다. 상급자가 자신의 권위와 힘을 이용하여 추행하였을 뿐 아니라 사건을 은폐하려고 피해자를 가해자로 몰아간 것이다. 법무부와 검찰은 이번 사건을 성범죄 척결의 의지를 드러낼 수 있는 사건임을 직시하고 명명백백하게 그 진상을 밝혀내야 한다. 세상 앞에 나서서 성추행 피해자들에게 ‘당신들의 잘못이 아니다.’고 증언하고자 자신의 아픔을 증언한 여성 검사의 용기에 위로와 격려를 보낸다.

우리 인권센터는 이번 사건 뿐 아니라 검찰과 사법부가 인권의 최후의 보루로 거듭나고 모든 사람들의 인권이 지켜질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할 것이다.

출처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인권센터
  • ,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목록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1057 제36회 2019년 환경주일 공동기도문 발표해 CRW 뉴스 05-17
1056 CCC MC2 팀, PCS 관계전도 훈련 진행해 CRW 뉴스 05-16
1055 한기총, 한국교회질서포럼 결의문 채택해 CRW 뉴스 05-15
1054 2019 FAITH@WORK(일과 영성)컨퍼런스 기자간담회 가져 CRW 뉴스 05-14
1053 기독교교육학과 84학번 동기회 후배사랑 실천해 CRW 뉴스 05-13
1052 2019년 제129주년 세계노동절 성명서 발표해 CRW 뉴스 05-10
1051 한신대 종교와 과학센터 석학초청 특별강좌 열어 CRW 뉴스 05-09
1050 한국교회연합, 신(神)축제에 대한 본회의 입장 발표해 CRW 뉴스 05-08
1049 기성총회 실행위원회, 추경안 처리 등 현안 처리해 CRW 뉴스 05-07
1048 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 메시지 발표해 CRW 뉴스 05-02
1047 한신대 신학대학원, ‘효촌 배야섭 목사 장학금 전달식’ 진행해 CRW 뉴스 04-30
1046 기성총회 선관위, 총회임원 선거운동 5월 14일 시작해 CRW 뉴스 04-29
1045 한신대, 만우 송창근 목사 유언 석판 제작해 CRW 뉴스 04-26
1044 2019 부활절 남북 교회 공동기도문 발표해 CRW 뉴스 04-25
1043 한교총 평통위, DMZ 손잡기 참여 독려해 CRW 뉴스 04-24
1042 호렙성결교신학교 제11회 졸업식 및 앙겔레스 간담회 열어 CRW 뉴스 04-23
1041 기독교대한감리회, 부활절 메시지 발표해 CRW 뉴스 04-22
1040 서울신학대학교, 2019학년도 춘계 신앙수련회 진행해 CRW 뉴스 04-19
1039 예장(합동) 총회, 2019년 부활절 메시지 발표해 CRW 뉴스 04-18
1038 기감총회, 이제 교회가 나서야 한다는 목회서신 발표해 CRW 뉴스 04-17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그누보드5
개인정보취급방침  |   서비스이용약관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청소년 보호정책
본 사:강원도 삼척시 도계읍 늑구점리길 24 / 대표전화:033-541-0236 / FAX:033-541-6369
발행,편집인:곽동훈 / 발행일 : 2006년 2월 20일 등록번호 : 강원아00007 / 등록일:2006년2월14일                                       
사업자번호:222-90-56823 / e-mail : crw0114@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곽동훈
COPYRIGHT(C) BY NEWS.RE.KR. CRW NEW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